문대통령, 정상회담 위해 청와대 출발
문대통령, 정상회담 위해 청와대 출발
  • 임정기 기자
  • 승인 2018.04.27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정상회담]
차량서 내여 청와대 앞 시민들과 악수 나눠
2018 남북정상회담일인 27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한 우리 측 대표단이 탑승한 차량 행렬이 서울 청와대를 나와 판문점으로 향하고 있다. 이날 남북정상회담은 오전 9시 30분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남측 '평화의 집'에서 시작된다. 2018.04.27./ 뉴시스
2018 남북정상회담일인 27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한 우리 측 대표단이 탑승한 차량 행렬이 서울 청와대를 나와 판문점으로 향하고 있다. 이날 남북정상회담은 오전 9시 30분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남측 '평화의 집'에서 시작된다. 2018.04.27./ 뉴시스

[중부매일 임정기 기자=판문점공동취재단]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역사적인 2018 남북정상회담을 갖기 위해 27일 오전 8시5분께 청와대를 나섰다.

문 대통령은 정상회담 장소인 판문점으로 출발한 직후 청와대 앞에 운집한 재향군인회 소속 등 시민들을 보자 잠시 내려 악수하며 인사를 나눴다.

태극기를 들고 연도에 선 시민들은 문 대통령에게 "잘 다녀오십시요"라며 성공적인 정상회담을 위한 인사를 건넸다.

문 대통령은 세종대로를 거쳐 강변북로, 자유로를 통해 이동 중이며, 판문점까지는 50여 분이 소요될 전망이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를 출발하면서 별도의 입장 메시지는 내지 않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