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실업팀 각종 대회 '두각'
옥천군 실업팀 각종 대회 '두각'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8.05.09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왼쪽부터 육상 김혜미, 정구 진수아, 고은지, 조혜진 선수
사진 왼쪽부터 육상 김혜미, 정구 진수아, 고은지, 조혜진 선수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 옥천군 실업팀이 어린이날 연휴 동안 메달 소식을 전해왔다.

육상팀(감독 손문규)은 경북 김천에서 열린 제47회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서 김혜미 선수가 여자일반부 1천500m에서 4분 39초의 기록으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혜미 선수는 올해 출전한 3개 대회에서 모두 입상하는 등 상승세를 이어가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정구팀(감독 주정홍)은 경북 문경에서 열린 제96회 동아일보기 전국정구대회에서 은메달 1개, 동메달 3개를 획득했다.

1923년 '조선여자정구대회'라는 명칭으로 시작된 동아일보기 전국정구대회는 단일 종목 대회로는 국내에서 최고(最古) 역사를 지닌 대회다.

올해 신설된 혼합복식에서 진수아 선수가 음성군청 신현준 선수와 조를 이뤄 3위에 올랐다.

개인복식에서는 고은지 선수가 문경시청 이지선 선수와 조를 이뤄 2위, 조혜진-진수아 조가 3위에 올랐다.

대회 마지막 날 개인단식에서는 진수아 선수가 3위에 올랐다.

올해 대전여고를 졸업하고 옥천군 정구팀에 신규 입단한 진수아 선수는 이번 대회에서 3개의 메달을 따며 유망주로의 면모를 보여줬다.

일주일간의 대회를 마친 군 실업팀은 컨디션 조절 및 회복훈련 후 충북도민체전 등 다음 대회 준비에 나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