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즈베키스탄, 대전시 민원서비스 벤치마킹
우즈베키스탄, 대전시 민원서비스 벤치마킹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8.05.14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행정 아카데미 교직원 방문
원스톱 민원처리 등 사례 제공
대전시청사.(자료 사진) / 뉴시스
대전시청사.(자료 사진) / 뉴시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우즈베키스탄이 대전시의 민원서비스 벤치마킹에 나섰다.

대전시는 14일 우스베키스탄 국가행정아카데미 수석부총장 등 교직원 15명이 선진사례 우수 민원실 벤치마킹을 위해 시 종합민원실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단은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의 초청, 연수 기간(5월9~18일)중 우즈벡 지방자치제도 도입을 위한 컨설팅 사업으로 전국 최우수 민원실을 방문하고 벤치마킹 기회를 갖기 위해 마련됐다.

시는 이번 방문단에게 민원인이 대기공간에서 쉴 수 있는 북까페, 인터넷방, 실내화단 등 테마 공간 구성과, 여권 야간민원실 운영, 여권, 국제운전면허증 동시발급,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를 배려한 창구운영, 원스톱민원처리 등 차별화 된 사례를 제공했다.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은 "민원인의 눈높이에 맞춘 시민행복 민원서비스가 타 지자체에 비해 두각을 나타내다 보니 벤치마킹의 대상이 된 것 같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더욱 찾고 싶은 민원실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15년 국민행복민원실 전국 최우수기관 선정된 이후 2016년 한국능률협회컨설팅협회평가 우수 민원실 선정, 2017년 행정안전부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