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국회 정상화 극적 합의
여야 국회 정상화 극적 합의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8.05.14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의원 사직서·드루킹 특검 18일 처리
텅 빈 국회 본회의장 / 뉴시스
텅 빈 국회 본회의장 / 뉴시스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여·야가 14일 첨예하게 대립했던 드루킹 사건(민주당원 댓글조작 사건) 특별검사와 추가경정예산(추경)안, 국회의원 사직서를 동시에 처리하기로 하면서 국회 정상화에 극적으로 합의했다.

야권의 핵심관계자는 관심의 초점인 특검 선임과 관련해 대한변호사협회가 4명을 추천하면 이가운데 야당이 2명을 선택한 뒤 대통령이 그중 1명을 최종 낙점하는 방식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정상화는 지난달 2일 방송법 개정안 등을 둘러싼 여야 간 대립으로 파행한 지 42일 만이다.

여야는 원내대표 회동과 원내수석부대표 간 협의 등을 거쳐 추경과 특검을 18일에 함께 처리하기로 합의했다.

국회 정상화 합의에 따라 이날이 시한인 6월 지방선거 출마 의원들의 사직 안건 처리를 위한 본회의가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