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1회 대한민국 국악기 제작체험 축제' 19일 개막
'제11회 대한민국 국악기 제작체험 축제' 19일 개막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8.05.16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 국악의 흥과 향기 가득한 '제11회 대한민국 국악기 제작체험 축제'가 오는 19~20일 이틀간 영동체육관에서 열린다.

(사)동재국악진흥회가 주최하고 난계국악기제작촌 주관하는 이 행사는 국악기를 소재로 한 다양한 체험·전시 행사가 진행된다.

국악기 만들기, 국악기 제작과정 참여, 국악기 연주 등 남녀노소 누구나 함께 즐길 수 있는 것 오감만족 체험 프로그램과 전통악기 전시, 공예품 전시 등 다양한 볼거리가 마련된다.

특히, 국악기 제작과정 코너에선 제작촌 장인들의 손을 빌려 대패작업, 인두작업, 현작업, 줄메우기 등을 직접 해 볼 수 있어 색다른 재미를 즐길 수 있다.

만들기 체험 코너의 경우 고급 연주용 악기를 입문자용 악기 금액으로 가져갈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며, 홈페이지(www.nangyekukak.or.kr)에서 사전접수 후 해당 일에 참여할 수 있다.

국악기 전시 코너에선 가야금, 거문고, 해금 등 20점의 전통악기가 전시되며 개량 가야금, 개량 아쟁 등의 이색적인 개량 악기도 만날 수 있다.

이외에도 공예체험·시연 코너에선 초고 공예체험, 목공예체험, 멧돌체험, 지우산체험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관광객들의 흥미를 이끈다.

또한 부대행사로 전국 국악 동호인 기악 경연대회도 열려 어깨춤 절로 나는 무대를 선보인다.

제작촌 관계자는 "국악의 고장 영동에서 소박하지만 국악의 향기 가득한 특별한 봄여행의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며 "전통문화와 우리소리가 어우러진 감동과 힐링의 시간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