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보건소 '엔젤스콰이어 합창단' 재능기부 봉사활동
당진보건소 '엔젤스콰이어 합창단' 재능기부 봉사활동
  • 이희득 기자
  • 승인 2018.05.28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시보건소 직원들로 구성된 '엔젤스콰이어 합창단'이 아름다운 하모니로 재능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어 미담이 되고 있다.
당진시보건소 직원들로 구성된 '엔젤스콰이어 합창단'이 아름다운 하모니로 재능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어 미담이 되고 있다.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 당진시보건소 직원들로 구성된 '엔젤스콰이어 합창단'이 아름다운 하모니로 재능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어 미담이 되고 있다.

이들은 주말을 이용해 소외된 이웃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작은 음악회 공연을 펼치며 외로움을 달래주는 행복 전도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지난 26일에도 당진시 송악읍에 위치한 실버프리시설을 방문해 오전 11시부터 12시까지 약 1시간 동안 작은 음악회를 열고 어르신들과 함께 노래를 부르는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또한 엔젤스콰이어는 '우리의 사랑이 필요한 거죠', '님과 함께', '짠짜라' 등 어르신들에게도 친숙한 노래를 선사해 뜨거운 박수갈채가 쏟아졌다.

지난 2011년 보건소 소속 공무원 30여 명이 모여 결성한 엔젤스콰이어는 이번 공연을 포함해 모두 60여 차례의 크고 작은 공연을 통해 환자들과 어르신들의 마음을 치유하는데 앞장서 왔다.

특히 단원들은 음악 재능기부를 위해 매주 월요일 업무시간이 지난 저녁 6시 이후 모여 당진시립합창단원인 우재기 지휘자와 함께 꾸준히 연습을 하며 실력을 갈고 닦았다.

보건소 관계자는 "엔젤스콰이어 합창단은 음악을 매개로 시민과 소통하고 포용하는 감성행정을 구현하는 것은 물론 장기간 병원생활로 지쳐있는 분들에게 작은 희망과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앞으로도 노래를 통한 봉사와 행복을 전할 수 있도록 정기적으로 합창 재능봉사 활동을 꾸준히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