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상인 옥천군수 후보 "농업직불금 제도 개선"
전상인 옥천군수 후보 "농업직불금 제도 개선"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8.06.11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상인 한국당 옥천군수 후보
전상인 한국당 옥천군수 후보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 전상인 자유한국당 옥천군수 후보는 농업·농촌의 가치가 반영된 농업직불금 제도 개선을 통해 농가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도록 하는 농업 재정의 내실화를 도모하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전상인 후보는 보도자료를 통해 "'농업과 행복한 미래'를 비전으로 농업ㆍ농촌의 가치가 반영된 농업직불금 제도 개선을 위해 보좌관 시절 형성한 인적 네크워크로 중앙정부에 건의하고 협의를 통해 실현시키겠다"고 공약했다.

전 후보는 "이 정책은 농업, 환경, 농촌 등 3개의 축으로 개선안을 마련해 추진하겠다"며 "제1축은 희망농업직불로 후계인력 양성, 제2축은 생태경관직불로 농업생태 농업경관 보존유지, 제3축 행복농촌직불로 농촌공동체 및 일자리창출 등 안전망에 초점을 두고 기존 농업예산의 리모델링 또는 타부처 농촌관련 예산 협력 집행으로 농가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직불금 제도개선 시범마을 대상마을로 2개 마을을 우선 선정해 추진하고 직불금 제도개선 연구모임 '(가칭)농업으로 행복한 옥천의 미래'를 군수 직속으로 신설해 운영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직불금 제도개선 시범사업에 대한 지속적 모니터링 및 프로그램을 보완하고 시범사업 성과를 군민들과 함께 공유한다, 농가에 실질적으로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