균형발전충북본부, 강호축 강원·호남 연대 제안
균형발전충북본부, 강호축 강원·호남 연대 제안
  • 송휘헌 기자
  • 승인 2018.06.11 2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송휘헌 기자] 균형발전지방분권충북본부가 강원·호남지역 시민사회단체에게 '강호축 공론화 및 공동노력'을 공식 제안했다.

균형발전지방분권충북본부(이하 충북본부)는 "강호축에 대한 공론화와 계획수립이 지방정부 및 지역연구원 위주로 진행될 경우 SOC중심의 개발사업으로 추진돼 심각한 난개발로 이어질 수 있다"며 "중앙정부의 예산지원에만 의존해 추진할 경우 지역혁신의 실패를 가져올 수 있어 시민사회단체 차원의 관심과 폭넓은 참여가 필요하다"고 제안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또 충북본부는 "강호축이 조속히 국가균형발전정책으로 채택돼 적극 추진되도록 8개 지역의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운동조직 등과 함께 공론화를 위한 연석회의, 정책워크숍, 토론회 등을 연쇄적으로 개최할 계획"이라며 "결과를 해당 8개 광역 시·도와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 전달해 의견이 반영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