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선거 결과 베팅 도박사이트 경찰 내사 착수
지방선거 결과 베팅 도박사이트 경찰 내사 착수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8.06.13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경찰청 / 중부매일 DB
충북경찰청 / 중부매일 DB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6.13지방선거 결과를 두고 돈을 베팅하는 불법 인터넷 도박사이트가 운영되고 있어 경찰이 내사에 착수했다.

충북지방경찰청(청장 남택화)은 지방선거와 관련한 불법 도박 사이트가 해외에 서버를 두고 운영되고 있는 사실을 파악하고 내사에 착수했다고 13일 밝혔다.

해당 사이트는 이용자들이 서울과 부산, 대구 시장 등 대도시 광역 단체장 후보에게 배당금을 걸면, 당선 시 배당률에 따라 돈을 지급하는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또 다른 지방선거 관련 불법 도박사이트가 운영됐던 정황도 확인했지만 이미 폐쇄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해외 서버를 추적해 도박 사이트 운영자를 쫓는 한편 사이트 이용자도 함께 처벌한다는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불법 도박사이트 한 곳은 확인했지만 다른 한 곳은 이미 폐쇄된 상태"라며 "도박 사이트 운영자 뿐 아니라 행위자도 처벌 대상이 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