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봉 예산군수 당선자 "오로지 군민만을 위한 일꾼으로"
황선봉 예산군수 당선자 "오로지 군민만을 위한 일꾼으로"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8.06.14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선봉 예산군수 당선자
황선봉 예산군수 당선자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황선봉 자유한국당 예산군수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고남종 후보를 8천410표 차이로 크게 앞서며 재선에 성공했다.

황선봉 예산군수 당선인은“다시 한번 예산군수로 일할 수 있도록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주신 군민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황 당선인은“전국적으로 보수진영이 참패하는 결과 속에서도 저에게 과분한 지지를 보내주신 것은 정당보다는 일 잘할 수 있는 인물을 보고 선출해 주셨기 때문”이라며 “더 잘하라는 채찍으로 알고 한번 더 기회를 주신 것으로 알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더 낮은 자세로 군민들을 섬길 것이며 예산군의 명예와 자존심을 지키기 위해 온 몸을 던지겠다”며“이번 선거를 통해 저는 제 자신을 다시한번 되돌아 볼 수 있었고 어떻게 하면 예산군을 발전시키고 군민들을 섬길 수 있는지 성찰할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고 말했다.

또“저에게 주어진 소임과 책무 한시도 잊지 않고 오로지 군민들만 바라보고 가겠다.

더 청렴한 모습으로 더 정직한 모습으로 진심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황 당선인은“예산군민들게 약속한 117개의 공약 빠짐없이 실전하고 이행하겠으며 기업을 유치해 많은 일자리를 만들고 어른신들의 노후가 편안할 수 있도록 섬김의 행정을 펼치겠다”고 덧붙였다.

아울러“더 살기 좋은 농촌을 만들고 아이들이 마음 놓고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 것이며 무엇보다 더 예산발전의 과실을 함께 누릴 수 있는 따뜻한 예산으로 발전 시켜 나가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