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충북 금융기관 여·수신 모두 증가
4월 충북 금융기관 여·수신 모두 증가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8.06.17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기관총수신 /한국은행 충북본부 제공
금융기관총수신 /한국은행 충북본부 제공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4월 충북지역 금융기관들의 여·수신이 모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한국은행 충북본부에서 발표한 '4월중 충북지역 금융기관 여·수신 동향'에 따르면 충북지역 금융기관 수신은 3천809억원, 여신은 4천917억원이 각각 증가했다. 또 수신 잔액은 50조9천440억원, 여신 잔액은 42조8천316억원으로 집계됐다.

충북지역 예금은행 수신은 지방자치단체에 대한 교부금 입금 등의 영향으로 3천613억원 늘었고 비은행금융기관은 우체국예금, 새마을금고 등을 중심으로 197억원 늘었다.

예금은행 여신은 중소기업의 운전자금 수요 등 기업대출(1천738억원)이 늘면서 2천267억원이 증가했으며 가계대출은 490억원이 증가했다.

아울러 비은행금융기관 여신은 중소기업대출(1천24억원)을 중심으로 2천650억원이 증가했으며 가계대출도 1천194억원이 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