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10개 국 조정선수단 충주에서 합동훈련
아시아 10개 국 조정선수단 충주에서 합동훈련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8.06.19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 탄금호국제조정경기장이 해외 조정선수단의 합동훈련으로 활기가 넘치고 있다.

이곳에는 지난 13일부터 '2018 아시아조정선수단' 국제훈련캠프가 차려졌다.

이번 캠프에는 대만과 미얀마, 방글라데시, 싱가폴, 이란, 이라크, 카자흐스탄, 태국, 필리핀, 대한민국 등 10개 국, 50여 명의 선수단과 해외 코치진, 국내 운영진이 참가하고 있다.

아시아조정연맹이 아시아 국가를 대상으로 항공료와 체재비를 지원하는 이번 캠프는 유럽과 미주지역 코치들이 초빙돼 오는 23일까지 교육과 실제훈련을 통해 조정선진기술을 전수한다.

캠프가 충주에서 열리게 된 것은 충주시가 지난해 태국에서 열린 아시아조정연맹 총회에서 아시아 주니어조정대회 유치 후 연맹과의 협의를 통해 캠프를 추가로 유치했기 때문이다.

시는 내년 아시아조정선수권대회와 2020년 도쿄올림픽 아시아·오세아니아 조정경기 예선대회 유치도 추진 중이다.

아울러 북한 조정팀의 대회 참가를 위해 국내외 관련 단체와도 지속적인 협의를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