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대통령기 생활체육 전국게이트볼 대회 '성료'
제16회 대통령기 생활체육 전국게이트볼 대회 '성료'
  • 김준기 기자
  • 승인 2018.06.21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청양게이트볼협회

[중부매일 김준기 기자] 제16회 대통령기 생활체육 전국게이트볼 대회가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청양공설운동장에서 17개시·도 160개팀, 1200여명의 동호인이 참여로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이번 대회는 대한게이트볼협회가 주최하고 충남게이트볼협회와 청양게이트볼협회 주관으로 개최됐다.

개회식에서 이석화 청양군수가 대회 유치 및 게이트볼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대한게이트볼협회장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으며, 김복식(89세, 전북) 선수가 최고령자에게 수여되는 장수상을 수상했다.

경기결과 종합우승은 강원도가 차지했으며 준우승에는 경남, 3위에는 경기도가 올랐다.

남자부는 ▶우승 인천 강화교동팀 ▶준우승 강원 대표팀 ▶3위 강원 횡성팀으로 메달을 목에 걸었다.

여자부에는 ▶우승 부산 연합팀 ▶준우승 충남 예산팀 ▶3위 경남 밀양팀이 각각 차지했다.

이석화 청양군수는 환영사에서 "게이트볼은 필드 위의 두뇌 스포츠로 힘들이지 않고 3시간 정도 운동하면 자신도 모르게 1만보 이상을 걸을 수 있어 어르신들에게 안성맞춤"이라며 "청양공설운동장 천연 잔디 위에서 자연과 함께 호흡하면서마음속에 품고 있는 열정을 펼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