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천헌금 의혹' 임기중 충북도의원 "돈 빌린 것이다"
'공천헌금 의혹' 임기중 충북도의원 "돈 빌린 것이다"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8.07.03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공천헌금을 받았다는 의혹에 휩싸인 임기중 충북도의원이 3일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돈 요구한 적 없다. 빌렸다가 갚은 것이다"며 자신에게 제기된 의혹을 적극 부인했다./신동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