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 강동대 "오순절평화의 마을에서 이웃사랑 실천"
음성 강동대 "오순절평화의 마을에서 이웃사랑 실천"
  • 서인석 기자
  • 승인 2018.07.11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음성 강동대학교(총장 류정윤) 사회봉사단은 11일 여주시 점동면 소재 오순절평화의 마을에서 '2018학년도 하계 교직원 및 학생 지역사회연계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지난 1987년 설립된 오순절평화의 마을은 소외된 정신질환자, 장애우, 노인 등이 한 가족을 이루어 살아가고 있는 생활공동체로 사회적응훈련을 통해 자립기반을 조성할 수 있도록 치료 및 각종 재활프로그램과 다양한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복지법인이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강동대학교 교직원 30여명이 참여해 말 벗 봉사, 산책보조, 시설청소, 식사보조 등을 실시하고 생필품을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 교직원은 "모처럼 봉사활동에 참여하여 어르신들과 함께 하니 부모님 생각도 나고 보람찼다"며, "앞으로도 교내외 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생각"이라는 소감을 밝혔다.

배성민 사회봉사단장은 "사랑과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이번 지역사회연계 봉사활동을 실시했다"며,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실시하여 따뜻한 나눔 문화를 확산시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강동대학교는 대학 특성에 맞춘 사회봉사 정책 및 지원계획을 수립하여 시행함으로써 사회에 대한 교육기관의 역할과 책무를 수행하고 있으며, 대학 구성원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행정적, 재정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