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도 폭염에 산행간 40대 행방불명...이틀째 수색 중
35도 폭염에 산행간 40대 행방불명...이틀째 수색 중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8.07.16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사와 직접 관련 없습니다.(폭염 관련 사진) / 중부매일 DB
기사와 직접 관련 없습니다.(폭염 관련 사진) / 중부매일 DB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 충북 전역에 폭염 경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혼자서 산행을 떠난 40대가 귀가하지 않아 경찰과 소방당국이 이틀째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16일 옥천소방서 등에 따르면 지난 14일 오전 충북 영동의 천태산을 간다며 집을 나간 A(46·대전) 씨가 밤늦도록 귀가하지 않는다는 가족의 신고 전화가 119에 접수됐다.

경찰의 폐쇄회로(CC)TV 확인 결과 A씨는 이날 오전 옥천 마성산에서 혼자서 산행을 시작한 것으로 확인됐고, 옥천 묘목센터 근처에서 휴대전화를 마지막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지난 15일 119구조대와 의용소방대원, 경찰 등을 투입해 마성산과 대성산 일원을 수색했지만 A씨를 찾지 못했다.

16일 119구조대원 등 60여 명을 투입해 옥천 대성산과 장령산 일대를 수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