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지사, "폭염피해예방에 행정력 집중"
이시종 지사, "폭염피해예방에 행정력 집중"
  • 최동일 기자
  • 승인 2018.07.16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시종 충북지사 / 중부매일 DB
이시종 충북지사 / 중부매일 DB

[중부매일 최동일 기자] 충북도는 최근 폭염이 연일 이어지자 16일 폭염 피해 예방을 위한 '도지사 특별지시'를 도와 시·군, 산하기관 등에 시달했다.

이시종 지사는 이날 "도내 전역에 폭염특보가 발령되고 당분간 무더위가 지속될 것이라는 기상청 예보에 따라, 주민안전을 위해 폭염피해예방에 전행정력을 집중해 대책을 추진하라"며 특별지시를 내렸다.

이어 "피해예방을 위해 전광판, 소식지, 방송사 자막, 인터넷을 활용해 주민 행동 요령을 안내하고 논·밭, 비닐하우스 등 폭염 취약 지역의 대처 요령을 적극 홍보하라"고 지시했다.

또한 "독거노인, 거동 불편자 등 무더위 취약계층을 특별관리하고 대규모 체육대회 등 각종 행사와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 대책을 강화하라"며 영농현장과 가축 피해예방 교육을 주문했다.

이 지사는 특히 "환자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119구급대, 냉방장치·얼음 조끼·정맥주사 세트 등 구급 물품을 확보하고 신속한 환자이송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강조했다.

이와함께 "평년보다 일찍 시작된 폭염으로 인해 우선적으로 무더위 취액계층 및 노약자의 피해가 없도록 노력하라"고 강조하고 도민들에게도 오후시간대 외출 삼가와 건강상태 점검 등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