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인재양성재단, 올 하반기 장학금 607명에 7억7천900만원
충북인재양성재단, 올 하반기 장학금 607명에 7억7천900만원
  • 최동일 기자
  • 승인 2018.08.09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적 400명·특기 70명·장애 30명 등

[중부매일 최동일 기자] 충북인재양성재단(이사장 이시종)이 올 하반기 선발·지원하는 장학생이 607명으로 확정됐다.

또한 이들에게 지급되는 장학금 규모는 초·중·고등학생 30만~90만원, 대학생 200만원씩 총 7억7천900만원에 이른다.

9일 재단에 따르면 하반기 선발할 장학생은 중학생 100, 고등학생 150, 대학생 150명 등 성적장학생이 400명이며, 수도권장학생 45명, 특기장학생(예체능분야) 70명, 곰두리장학생(장애학생) 30명, 도내대학 장학생 62명 등이다.

지원대상은 1년 이상 도내에 주소를 두고 계속 거주하는 도민 및 도민의 자녀로, 거주기간이 1년이 안될 경우라도 과거 5년 이상 도내에 거주한 사실이 있으면 신청이 가능하다.

선발기준은 성적, 수도권, 특기장학생의 경우 성적 또는 수상실적 70%, 소득수준 30%를 반영하고, 곰두리장학생은 수상 50%, 소득 50%로 평가하며, 도내대학 장학생은 도내 각 대학교 총장이 추천해 선발한다.

접수기간은 오는 13~23일까지이며 도내대학 장학생은 9월초 각 대학교에서 별도 공고 및 신청을 받는다.

선발절차는 온라인 접수 후 1차 합격자를 발표하고, 이들을 대상으로 서류심사와 선발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10월 중 최종확정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