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아이샤 부하리 나이지리아 영부인에 명예박사학위
선문대, 아이샤 부하리 나이지리아 영부인에 명예박사학위
  • 문영호 기자
  • 승인 2018.08.13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과 아동의 건강과 복지 및 인권 신장 노력
2015년부터 여성과 아동을 위한 미래 보장 프로그램 설립해 운영
아이샤 부하리 나이지리아 영부인. / 상명대

[중부매일 문영호 기자]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는 13일 선문대 국제회의실에서 아이샤 부하리(Aisha Muhammadu Buhari) 나이지리아 영부인에게 명예박사학위(행정학)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아이샤 부하리는 영부인은 2015년 미래보장 프로그램(Future Assured Programme)을 설립해 여성과 아동의 건강과 복지 향상을 위해 노력했다. 또한 국제 활동을 통해 여성과 아동의 인권 보호 및 교육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로 명예박사학위를 수여받게 됐다.

아이샤 부하리 영부인은 1971년 2월 17일 나이지리아 아다마와 주에서 태어났다. 할아버지는 초대 국방부장관이다.

영부인이 된 후 세계여성콘퍼런스 등에서 소녀들의 조혼, 성적 학대, 성매매 등에 대한 규제법안 발의가 필요하다 강조했으며, 여성과 아동의 인권 보호, 17세 이하 소녀들의 결혼 금지 및 고등교육의 의무를 주장하는 등의 운동을 펼쳐왔다.

◆아이샤 부하리 주요 활동
2014년 기술교육을 위한 국가 위원회(NBTE) 컨설턴트 활동
2015년 여성과 아동의 건강과 복지향상을 위한 미래 보장 프로그램(Future Assured Programme) 설립
2015년 소외 계층의 청소년을 위한 청소년 교육 지원 프로그램(YEEP) 운영
2017년 U.N. 명예 대사 위촉[HIV 양성 임산부의 수직감염 예방(PMC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