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6월 여수신 모두 증가
충북 6월 여수신 모두 증가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8.08.23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6월 충북지역 금융기관 여·수신이 보통예금 증가 및 기업 대출 일시상환 등으로 모두 증가했다.

한국은행 충북본부가 23일 발표한 '6월중 충북지역 금융기관 여수신 동향'에 따르면 수신은 6천360억원, 여신은 1천212억원 각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예금은행 수신은 기업의 분기말 유동성 비율 관리 등으로 보통예금이 크게 늘어나면서 2천835억원 증가했다. 비은행금융기관 수신도 상호금융, 신탁회사 등을 중심으로 3천525억원 증가했다.
또 예금은행 여신은 기업 대출 일시상환, 은행 부시채권 매·상각 등의 영향으로 211억원 감소했다. 반면 비은행금융기관 여신은 기업대출 중심으로 1천423억원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