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초강초, 충북학교스포츠클럽 플라잉디스크 여초부 3년 연속 우승
영동 초강초, 충북학교스포츠클럽 플라잉디스크 여초부 3년 연속 우승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8.09.10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교생 26명의 작은 시골학교인 초강초가 충북 학교스포츠클럽 플라잉디스크 여초부 경기에서 3년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 초강초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 초강초(교장 이정로)가 지난 8일 청주 문의초등학교에서 열린 2018년 충북 학교스포츠클럽 플라잉디스크 여초부 경기에서 3년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전교생 26명의 작은 학교로 4학년 여학생부터 출전할 수 있는 8명의 인원을 꾸리기도 쉽지 않은 상황에서 쾌거를 이뤘다.

체육시간과 스포츠클럽 시간에 플라잉디스크를 정교하게 주고받는 법을 익히고 쉬는 시간 틈틈이 친구들과 자발적으로 연습하며 호흡을 맞춰 3번째 정상에 올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