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보건과학대 여자태권도부, 대학연맹회장기 2연패
충북보건과학대 여자태권도부, 대학연맹회장기 2연패
  • 김금란 기자
  • 승인 2018.09.10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수현 선수 최우수선수상, 원세종 감독 지도자상 수상
충북보건과학대학교 태권도외교과 여자태권도부가 지난 3월부터 9일까지 전라북도 무주 태권도원에서 열린 '제41회 한국대학태권도연맹회장기 전국태권도대회'에서 2연패를 달성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충북보건과학대학교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충북보건과학대학교 태권도외교과 여자태권도부가 '제41회 한국대학태권도연맹회장기 전국태권도대회'에서 2연패를 달성했다.

또한 노수현(2년) 선수는 대회 최우수선수상을, 원세종 감독은 지도자상을 수상했다.

여자태권도부는 겨루기 부문에 출전한 -46kg급 정윤주(1학년) 선수와 -53kg급 노수현(2학년) 선수가 각각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57kg급 이희라(2학년), -53kg급 최윤지(1학년), -62kg급 이예희(1학년) 선수는 각각 동메달을 획득해, 전체 금메달 2개, 동메달 3개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남자대학부 전문대조 겨루기 부문에서는 -68kg급 박두진(1학년) 선수의 금메달을 비롯해 은메달 3개, 동메달 7개를 획득해 종합 3위에 올랐다.

또한, 여자대학부 품새 부분에서도 금메달 2개, 은메달 1개, 동메달 3개를 획득하며 두각을 나타냈다.

특히, 겨루기와 품새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노수현(2학년) 선수는 월등한 실력을 인정받아 대회 최우수선수상을 수상했다. 여자태권도부 원세종 감독은 우수한 지도력을 인정받아 지도자상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