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취해 '소주병 폭행' 여중생, 구속영장 신청 방침
술 취해 '소주병 폭행' 여중생, 구속영장 신청 방침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8.09.16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를 쳐다보는게 화가나 그랬다" 진술
경찰, 청소년 음주 범죄 강력 대응
본 이미지는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클립아트코리아
본 이미지는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클립아트코리아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청주청원경찰서는 15일 술을 마시다 둔기로 점원을 폭행한 A(15)양을 특수폭행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양은 이날 오전 8시 10분께 서원구의 한 아파트단지 인근 편의점 앞에서 야외 테이블을 정리하던 B(31)씨의 얼굴을 소주병으로 한 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양은 경찰조사에서 "나를 쳐다봐 화가나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폭행에 사용된 소주병이 깨지면서 얼굴에 심한 상처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관계자는 "지난 10일 술에 취한 여중생이 차량을 멈춰 세운 뒤 운전자를 폭행하고 차량을 탈취하는 등 음주로 인한 청소년 범죄가 증가해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다"며 "조사가 완료되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