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안전하고 편안한 추석명절 만들기 '총력'
태안군, 안전하고 편안한 추석명절 만들기 '총력'
  • 이희득 기자
  • 승인 2018.09.17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대 분야 추석연휴 종합대책 추진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 태안군이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 연휴 기간에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군민 모두가 안전하고 훈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추석 명절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군은 명절 연휴를 앞두고 ▶재난·재해 안전대책 ▶원활하고 안전한 교통소통 대책 ▶추석 물가 중점관리 ▶쾌적한 환경조성 ▶함께 나누는 훈훈한 명절 분위기 조성 ▶생활민원 신속처리 및 방역·비상진료대책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 등 7개 분야에 대해 부서별 중점 점검 및 관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우선 군은 비상근무 상황유지 및 화재 등 종합관리를 위해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5일간 종합상황실을 운영, 총 11개반 178명의 공직자가 각 분야별 비상근무에 돌입한다.

또한 군도와 농어촌도로 및 비포장도로 등 총 351.2km 구간에 대해 도로정비를 실시하고 30개 노선 80km 구간에서 차선도색 및 제초작업을 추진하는 한편, 연휴기간 중 특별수송대책본부를 운영하고 농어촌버스의 운행을 늘리는 등 귀성객들을 위한 교통대책 추진에 나선다.

아울러 제수용품 구입이 늘어나는 21일까지를 물가관리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해 추석 성수품의 수급상황 및 가격 등을 중점 관리하고, 합동 지도·점검반을 편성해 마트와 전통시장, 개인서비스업소 등을 대상으로 ▶원산지표시 및 가격표시제 이행 실태 ▶가격 부당 인상 행위 ▶위생 관리 실태 등을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군은 21일까지를 추석맞이 대청소 기간으로 정하고 가세로 군수를 비롯한 공직자들이 유관기관 및 주민들과 함께 환경정화에 나서는 한편, 영묘전 상황근무반을 편성해 참배객들의 편의를 제공하고 연휴기간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보건의료원을 중심으로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가동하는 등 안전하고 편안한 추석명절 만들기에 총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가세로 군수는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태안군을 방문하는 귀성객 여러분들을 환영하며, 군에서는 추석연휴 귀성객 및 군민의 불편 해소와 안전한 명절 조성을 위해 분야별 종합대책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며 "가족의 사랑과 고향의 정겨움이 가득한 즐거운 추석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