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SB플라자 개소...과학사업화 '시동'
세종 SB플라자 개소...과학사업화 '시동'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8.09.19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개소식…4차 산업혁명 충청밸리 중심축 육성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의 기초연구 성과를 사업화하는 핵심시설인 '세종 SB플라자'가 19일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나선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춘희 시장과 서금택 시의회 의장, 최교진 교육감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병선 연구개발정책실장, 관계기관장, 지역주민 대표 등 150여 명이 참석, 세종 SB플라자의 출발을 축하했다.

세종시는 지난 2011년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사업의 기능지구로 지정돼 대전 거점지구의 기초연구 성과를 사업화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과학사업화의 핵심 기능을 수행할 세종 SB플라자는 세종시청 조치원청사 부지에 국비 약 234억 원을 투입해 2016년 12월 착공, 지난 7월 31일 준공했다.

이번 세종 SB플라자 개소는 3개 기능지구(세종, 청주, 천안) 중에서는 처음이다.

시는 이번 개소에 앞서 지난 4월 SB플라자의 효율적인 운영을 위해 과학벨트 전문지원기관인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관리운영 위·수탁 협약을 체결, 세종 SB플라자의 운영을 맡겼다.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은 지난 7월 입주모집 공고를 통해 15개 기술집약형 연구개발 기업 및 관련 기관과 입주 계약을 체결했으며, 연말까지 입주가 완료될 예정이다.

SB플라자의 명칭은 세종시의 정체성과 시설 조성의 목적을 살리자는 뜻에서 세종시대 최고 과학자인 장영실의 이름을 본따 장영실과학기술지원센터로 명명됐다.

시는 세종 SB플라자 운영이 본궤도에 오르면 과학기술 관련 기관과 기업 입주로 지역경제에 큰 도움이 되는 것은 물론, 조치원이 세종시 북부권의 경제중심지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시는 기초과학연구 분야의 연구개발 기능을 갖춘 기업부설연구소와 벤처기업을 적극 유치하고, 옛 세종시의회 청사 앞에 건설 중인 창업벤처기업 보육공간과 연계해 창업지원의 거점으로 활용한다는 복안이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 SB플라자를 3기 시정 공약 중 하나인 4차 산업혁명 충청밸리 구축 사업의 중심축으로 활용해 충청권의 과학벨트 사업과 4차 산업혁명의 거점으로 키워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