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 화랑촌 마을축제 13일 개최
진천 화랑촌 마을축제 13일 개최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8.10.11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유일 4년 연속 우수 농촌축제 선정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전국에서 유일하게 4년 연속 우수 농촌축제로 선정된 '제5회 화랑촌 마을축제'가 오는 13일 진천읍 김유신 탄생지에서 '흥무대왕 김유신의 고향'을 주제로 열린다.

흥무대왕 김유신 축제는 2015년부터 2018년까지 4년 연속 농림축산식품부가 공모한 우수 농촌축제로 유일하게 선정됐다.

삼국통일이 주역인 김유신 장군이 탄생한 태실의 역사를 간직한 진천읍 상계리 4개 마을 주민들이 화랑정신인 충, 효, 예, 신을 바탕으로 다양한 화랑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는 주민 중심의 화합 축제로 진행된다.

주요 행사로 화랑촌 전통놀이마당, 신라타입캡슐 흔적을 찾아라, 화랑 활쏘기 대회, 주민한마당 잔치, 화랑무 공연, 김유신 탄생 기원 달집태우기 등이 열린다.

김유신 장군의 부모가 훌륭한 아들이 태어나기를 기원한 것으로 유래된 달집 태우기는 소원지 쓰기, 강신례, 참신례 등 주민 화합과 참석자의 소원을 기원하는 풍속을 재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