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꽝남성 전통 예술단, 직지코리아 방문
베트남 꽝남성 전통 예술단, 직지코리아 방문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8.10.11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지에 대한 한국 사람들의 자부심 느껴지는 전시"
베트남 꽝남성 문화관광체육국 관계자와 전통 예술단이 청주직지코리아 국제페스티벌을 찾아 고려저잣거리 체험과 직지 가상체험을 했다. / 청주직지코리아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베트남 꽝남성 문화관광체육국 레 응옥 뜨엉 부국장 등 베트남 꽝남성 전통 예술단 20명이 11일 '2018청주직지코리아 국제페스티벌'을 찾았다.

이날 베트남 문화예술교류단은 1377고려저잣거리에서 고려 한복과 전통 탈에 큰 관심을 보였다. 특히 직지 가상체험과 직지 조판체험을 하며 세계 최고(最古)의 인쇄문화를 꽃피운 한국에 대해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베트남 문화예술교류단이 체험한 직지 가상체험은 청주시와 한국문화정보원이 함께 구현한 직지 3D 데이터로 프랑스 국립도서관에 소장된 직지를 이곳에서 책장을 넘기며 볼 수 있다. 또한 금속활자를 직지의 조판에 맞추는 가상 체험도 할 수 있다.

이번 전시를 둘러본 레 응옥 뜨엉 부국장은 "세계 최고의 금속활자본 직지를 지닌 한국 사람들의 자부심을 느낄 수 있었다"며 "직지와 같은 문화유산을 지닌 한국인이 부럽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