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연무대회 26일 개최…22개국, 62개팀 참가
국제연무대회 26일 개최…22개국, 62개팀 참가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8.10.16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터키 오일레슬링 경기를 하는 장면. / 충주시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세계무술연맹(WMC)이 주관해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열리는 '2018국제연무대회'에 22개 국, 62개 팀에서 500여 명의 무술인들이 참가해 기량을 겨룬다.

1~2인 맨손과 1~2인 무기, 트리킹(점프·발차기·회전), 단체 등 4개 부문 6종목의 경기가 펼쳐지는 이 대회는 당초 충주무술축제 부속행사였지만 세계 각국의 무술을 예술적으로 표현하는 창작 연무경연대회의 가치를 정부가 인정한데다 유네스코 로고와 명칭 사용권을 확보하면서 독립행사로 자리를 잡았다.

사전 행사로 세계 무술인들이 온라인에 무술 경연 동영상을 올리고 네티즌 투표를 통해 인기상을 수여하는 온라인 연무대회도 함께 열리고 있으며 각 국의 41개 팀이 경합 중이다.

개막일 오전에는 충주시청 중앙탑 회의실에서 국내외 무술단체 관계자들이 모여 '유네스코 무형 문화유산 등재무술 협의체' 구성을 위한 국제회의가 열린다.

대회 2일 차인 27일 충주체육관 앞에서는 한국관광공사 세종·충북지사가 주최하는 벼룩시장이 진행되며, 대회 기간 중 같은 장소에서는 무학시장 누리 야시장이 관람객들에게 먹거리를 제공한다.

특히 28일 충주무술공원에서 열리는 농산물한마당축제에서는 지난해 단체 종목 우승팀인 우즈베키스탄 무술팀의 공연과 함께 이번 대회 참가 무술단체의 현란한 무대를 볼 수 있다.

개막식은 26일 오후 7시 충주체육관에서 열리며 주최 측은 개막식 관람객 선착순 100명에게 대회 기념 티셔츠를 증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