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지코리아 시민 참여 타종 행사 호평
직지코리아 시민 참여 타종 행사 호평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8.10.16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 저녁 7시 직지코리아 밤을 알려요 "
10월 20일까지 사전신청·현장신청 가능
충북천년대종 타종식이 가족단위 관람객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 청주직지코리아 조직위 제공
충북천년대종 타종식이 가족단위 관람객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 청주직지코리아 조직위 제공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2018청주직지코리아국제페스티벌이 열리고 있는 청주예술의전당 광장에 마련된 천년각의 '충북천년대종' 타종식이 특별한 시민 행사로 호평을 얻고 있다.

타종식은 개막 다음날인 2일부터 시민들의 사전신청으로 진행됐으며 매일 저녁 7시 5번의 타종을 실시하고 있다.

이미 20일까지의 사전신청이 마감될 만큼 외국인 관람객을 포함한 시민들의 반응이 뜨겁다.

벨라루스에서 온 관람객 야나씨는 "타종 행사 참여는 처음인데 매우 색다른 경험이었고 덕분에 직지코리아에 대한 좋은 추억을 하나 더 간직하게 됐다"고 밝혔다.

'충북천년대종' 타종식 관계자는 "세계평화와 안녕을 기원하고 동시에 직지코리아의 성공개최를 염원하며 개인적인 소원까지 빌 수 있는 타종행사에 대한 관심에 감사드린다"며 "사전신청만이 아니라 현장신청도 가능하니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시민들과 함께하는 '충북천년대종' 타종식은 오는 20일까지 진행되며 매일 5번의 타종을 신호로 직지코리아 주무대에서 미디어쇼와 공연이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