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충주시, 제조업체 두곳과 투자협약 체결
충북도·충주시, 제조업체 두곳과 투자협약 체결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8.11.09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산패키지·강산하우징 77억 규모 … 120여명 고용창출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충주시와 충북도는 9일 충주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조길형 충주시장과 강신대 강산하우징 대표, 박병률 ㈜태산패키지 대표, 백한기 충주상공회의소 사무국장이 참석한 가운데 77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강산하우징은 거푸집과 경량철골구조재, 이동식주택 등을 주생산품으로 하는 창업기업이다. 


신니면 1만4천926㎡ 부지에 35억 원을 투자해 내년 7월 제조공장을 건립한다. 


㈜태산패키지는 특골판지박스, 칼라박스 등을 생산하는 업체로 충주 5산단 3천106㎡ 부지에 42억 원을 투자해 내년 3월 공장을 짓고 가동에 들어간다.


시는 이번 투자협약으로 120여 명의 고용창출을 예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