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충북 전역 한파특보, 체감온도 영하 10도 '뚝'
[날씨] 충북 전역 한파특보, 체감온도 영하 10도 '뚝'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8.12.04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오전 서울 광화문 거리에서 시민들이 영하의 날씨 속에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2018.11.30 / 연합뉴스
30일 오전 서울 광화문 거리에서 시민들이 영하의 날씨 속에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2018.11.30 / 연합뉴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겨울비가 지난 자리에 차가운 북서풍이 몰려오면서 충북지역에 올해 첫 한파특보(4일 오후 11시 기준)가 발효될 예정이다.

청주기상지청은 5일 충북지역 일 최저기온이 음성·괴산·영동군 -7도, 제천시 -6도, 충주시 -5도, 청주시 -3도 등에 머물며 추운 날씨를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이번 추위는 전날 일 최저기온(8~10도)보다 15도 이상 떨어진 수치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맹추위와 함께 바람도 강하게 불 것으로 보여 체감온도는 영하 10도까지 떨어질 수 있다"며 저온피해에 대한 대비를 당부했다.


Tag
#날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