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돈곤 청양군수, 공직선거법 위반 '무혐의'
김돈곤 청양군수, 공직선거법 위반 '무혐의'
  • 김준기 기자
  • 승인 2018.12.13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돈곤 청양군수가 검찰이 조사한 6.13지방선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중부매일 김준기 기자] 검찰은 김돈곤 청양군수의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대전지방검찰청 공주지청은 6·13 지방선거와 관련해 이석화 후보로부터 허위사실유포 등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된 김돈곤 군수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내렸다고 밝혔다.

지방선거 당시 이 후보는 충남도가 발표한 지역개발계획에 대한 김 군수의 유세 발언을 문제 삼아 허위사실 공표, 편 가르기, 후보자 비방, 명예훼손 등의 공직선거법 위반혐의로 김 군수를 경찰과 선관위에 고발했다.

이같은 의혹에 대해 검찰 관계자는 "최근 공소시효 만료를 앞두고 허위사실유포 등의 공직선거법 위반과 명예훼손,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모욕 등 김 군수의 혐의 대부분에 대해 이유 없다는 처분 통지서를 발송한 것으로 안다"고 무혐의 처분 이유를 설명했다.

이에 대해 주민 A 씨는 "이번 결과로 선거 결과에 승복하고 청양군 발전을 위해 서로 협조와 상생 방안을 찾아야 할 때다"며 "결과가 나온 만큼 반목과 갈등을 넘어서는 중요한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군수는 "먼저 군민께 심려를 끼쳐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청양군 민선 7기 군민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더욱 노력하는 모습으로 모든 군민에게 인정받고 사랑받는 군수가 되도록 혼신을 다해 지역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