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의무화 길 넓힌다
세종시, 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의무화 길 넓힌다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8.12.31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인재체용협의체 중심 가점제·채용목표제 등 확대 추진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 지역인재채용협의체가 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 의무화 추진에 발맞춰 가점제도, 채용목표제, 합동채용설명회 등을 통해 지역인재가 양질의 일자리로 진입하는 길을 넓히는데 주력한다.

세종시 지역인재채용협의체는 시와 이전공공기관 대표, 대학(부)총장 등 위원 20여 명으로 구성된 협의체로, 지난 10월 23일 출범했다.

지역인재채용협의체는 지역인재 채용 촉진을 위한 구체적인 추진방안을 도출하기 위해 이전공공기관의 채용인사 담당 부서장 등으로 실무협의회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달 8일 열린 실무협의회에서는 연구기관이 많은 관내 공공기관 특성을 고려해 지역대학, 공공기관 등과 지역인재채용 활성화를 위한 논의가 집중적으로 이뤄졌다.

특히 실무협의회에서는 이전 공공기관장에게 지역인재채용 노력 의무를 부과하고, 가산점 적용 및 채용목표제 등 기관별 특성을 고려한 채용우대제도 도입을 확대하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협의해 왔다.

이에 따라 관내 19개 공공기관 중 10곳에서는 채용 시 지역인재에게 2점에서 최대 5점까지 가점을 주고, 이외 5개 기관에서는 동점자 발생 시 지역인재 우대선발 등 채용우대 규정을 적용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올 한 해 동안 이전공공기관에 신규 채용된 지역인재는 모두 8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내년부터는 지역인재 우대를 시행하고 있지 않는 기관들도 관련 규정 개정을 통해 채용우대 규정 도입을 검토 중인 상황으로, 추후 확정 시 합동채용설명회를 통해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또 관내 대학에서도 공공기관 채용 시 지역인재임을 공공기관에 통보해 지역인재가 채용우대를 받은데 어려움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인재채용활성화를 위해서는 학교와 공공기관 간 지속적인 소통과 정보교환이 필요하다"며 "지역인재채용협의체를 통해 보다 다양한 방안이 도출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