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이렇게 뛰겠습니다 - 가세로 태안군수
'2019년' 이렇게 뛰겠습니다 - 가세로 태안군수
  • 이희득 기자
  • 승인 2019.01.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경제 회복… 더 잘사는 도시로"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 "백화산의 붉은 일출과 함께 2019년 희망찬 새해가 밝았습니다. 올해에도 군민 여러분께서 소망하시는 모든 일을 성취하시고, 가정에 건강과 사랑 그리고 행복이 함께하기를 기원합니다."

가세로 태안군수는 "지난 7월 민선 7기 출범과 함께 태안의 변화를 바라는 군민 여러분의 기대를 '날자 새태안이여 더 잘사는 내일로!'라는 목표을 담고 이를 위해 6개월 동안 저를 비롯한 모든 공직자가 민선 7기에 해야 할 일을 발굴하고 세부적인 계획을 만드는데 집중해 왔다"고 밝혔다.

가 군수는 "어려운 지역 경제 회복, 소외된 이웃들을 보살필 수 있는 정책, 그리고 앞으로 백 년 동안 먹고 살 수 있는 방안을 수없이 고민하면서 짧은 기간이었지만 미래 태안 발전의 추진 동력을 마련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가 군수는 "대표적으로 태안군 이원면~서산시 대산읍 간 가로림만 연륙교 개설 등 2개 노선의 기초조사 사업 국비를 확보해 '광개토 대사업'에 대한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고 2019년은 민선 7기 시작의 실질적 원년으로 '더 잘사는 새태안'을 만들기 위한 군정 운영에 혼신의 노력을 다 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다.

또 가 군수는 "태안의 백년 미래를 열 수 있는 성장동력인 '광개토 대사업'의 본격화를 위해 군정역량을 더욱 집중하고 군민 모두가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태안 실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군민의 안전과 생명을 책임지는 안심도시 만들기와 혁신과 성장을 주도하는 민생중심 경제육성,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키겠습니다.

우리가 만들어가는 '날자 새태안이여 더 잘사는 내일로!'의 목표를 완성해 나가는 길이 순탄하지만은 않다는 것을 잘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저는 우리 태안의 힘과 저력을 믿고 있습니다.

뜨거운 관심과 애정 그리고 협력으로 기해년 새해 태안호의 멋진 항해에 동참해 주십시오. 우리가 꿈꾸는 미래는 군민 여러분의 동참 속에 머지않아 현실로 돌아올 것입니다.

끝으로, 희망찬 2019년 새해를 맞아 소망하시는 모든 일들 크게 성취하시고 군민 여러분의 가정에 사랑과 행복이 가득한 축복의 한해가 되시기를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