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22년까지 국공립 어린이집 이용율 50% 달성
세종시, 22년까지 국공립 어린이집 이용율 50% 달성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1.10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국공립 어린이집 22개소 확충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가 올해 국공립 어린이집 22개소 확충한다.

시는 지난 해 시민의 다양한 복지 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보육·돌봄 인프라를 확충하고, 세종시복지재단이 출범하는 등 복지기반 조성에 힘써왔다고 10일 밝혔다.

믿고 맡기는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보육의 공공성을 강화하고, 지역사회 중심의 세종형 돌봄공동체 활성화, 국공립 어립이집 22개소를 신규 확충, 시간연장형 어린이집을 2개소 추가 설치할 계획이다.

시는 학부모와 함께 어린이집 점검하고, 육아종합지원센터 운영을 내실화하는 등 보육의 질적 수준을 높이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보육교직원 처우를 개선과 어린이집 영유아와 교직원(1만7천500여명)이 안전공제회에 가입하도록 보험료를 지원하여 안전한 보육여건을 조성할 예정이다.

또 아동이 많은 동지역을 중심으로 공동육아나눔터(2개소)를 추가 확충하고 가족품앗이 그룹을 확대(5개 그룹 확대, 총 35개 그룹)운영, 주민자율형 마을육아공동체도 5개소로 확대하여 마을 주민이 함께 키우는 사회 환경을 만든다.

아이와 여성이 행복한 도시로 미래세대 주역인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 다양한 형태의 가족이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고, 고운동 남측 복컴에 청소년 문화의집 추가 설치(총 3개소), 아름청소년수련관 공사를 시작하여 내년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현장 전문가는 물론, 당사자인 아동·청소년들이 참여한 가운데 청소년정책 중장기발전계획을 수립하고, 공공형 어린이 실내놀이터와 거점별 세대융합놀이터등 모두의 놀이터를 각각 1개소씩 시범조성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