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공공형어린이집 84개소→94개소로 늘어
충북 공공형어린이집 84개소→94개소로 늘어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1.11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 11일 신규 공공형어린이집 지정서 전달식
충북도는 11일 2018년 9월말 신규 공공형어린이집으로 선정된 10개소 어린이집에 지정서 전달식을 가졌다. / 충북도 제공
충북도는 11일 2018년 9월말 신규 공공형어린이집으로 선정된 10개소 어린이집에 지정서 전달식을 가졌다. / 충북도 제공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도내 공공형어린이집이 84개소에서 새해 94개소로 늘었다.

충북도는 11일 2018년 9월 말 신규 공공형어린이집으로 선정된 10개소 어린이집에 지정서 전달식을 가졌다.

공공형 어린이집이란 민간·가정 어린이집 중 우수한 어린이집을 선정해 운영비를 지원하고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하는 제도다. 운영기준은 취약계층 우선 보육, 보육교사 월 급여 국공립어린이집 1호봉 이상 지급, 학부모들은 정부 지원 보육료 납부, 평일 오전 7시30분부터 오후 7시30분 운영, 평가인증 유효기간 내 90점이상 유지 등이다.

이번에 신규 선정된 어린이집은 청주시 5개소(무지개동산, 유승, 축복받는, 해맑은, 킨더그린 어린이집), 제천시 1개소(행복한어린이집), 옥천군 1개소(우리어린이집), 증평군 1개소(한라비발디 어린이집), 진천군 1개소(진천장관1부영사랑으로 어린이집), 음성군 1개소(아이사랑 어린이집) 등 10개소다. 가정어린이집이 5개소, 민간어린이집이 5개소이다.

공공형어린이집에 선정되면 교사수, 반수, 아동 현원에 따라 3년간 운영비를 매월 지원받게 되며, 이후 사후품질관리에 참여하는 등 보육서비스의 질적 수준을 지속 유지해야 한다.

충청북도 관계자는 "학부모들이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공공형어린이집을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