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정보 공개율 전국 2위
대전시, 정보 공개율 전국 2위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1.15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대전시의 원문정보 공개율이 전국 2위로 나타났다.

시에 따르면 대전시의 원문정보 공개율은 지난해 12월 말 기준 전국 17개 광역단체 중 제주특별자치도 79.8%에 이어 두번째(75.6%)로 높았다. 이는 2017년도 66.9%보다 8.7%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시청 3급 이상 국장급과 자치구 부단체장 이상의 원문공개율은 75.6%로 8대 특·광역시 중 1위를 기록했다.

자치구별로는 동구가 80.5%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서구 71.8%, 유성구 65.1%를 보였고 대덕구와 중구는 각각 56.4%와 51.8%로 나타났다.

원문정보 공개는 공공기관에서 생산한 문서와 자료를 행정안전부에서 운영하는 정보공개포털 홈페이지에 원문 그대로 공개하는 제도다.

시 최범옥 시민봉사과장은 "시민의 알권리 증진 및 정보의 개방과 공유에 대한 사회적 요구에 맞춰 원문정보 공개율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