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개청 70년 사회적가치 조달 등 5대 역할 제시
조달청, 개청 70년 사회적가치 조달 등 5대 역할 제시
  • 이병인 기자
  • 승인 2019.01.17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정무경 조달청장은 개청 70주년을 맞아 "4차 산업혁명이라는 거대한 물결은 빅데이터,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증강현실 등 지능형 정보통신기술이 각 산업에 접목되면서 새로운 시장이 융합, 재창조되고 있다"면서 "이러한 시대적 변화에 대응해 조달청도 '바른조달 70년'을 기반으로 '혁신의 내일'로 나아가야 한다"고 밝혔다.

정 청장은 17일 정부대전청사 대강당에서 열린 개청 기념식과 기자 간담회를 통해 "조달청은 과거 '소극적 계약자'에서 적극적인 '전략적 조달자'로 새로운 역할을 하겠다"며 "이를 실현하기 위한 방안으로 혁신 조달, 일자리 조달, 사회적가치 조달, 공정 조달, 찾아가는 조달" 등 5대 역할을 제시했다.

또한, "창업, 벤처기업의 공공조달시장 진입과 성장, 도약을 지원하는 시장에 없는 혁신제품을 개발, 구매하는 '혁신조달'에 적극 나서겠다"며 "신규 고용과 취약 계층 고용에 기여하는 기업, 고용의 질이 높고 근로환경이 우수한 기업이 공공조달시장에서 우대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일자리 조달' 방향을 밝혔다.

특히 나라장터 전면 개편과 관련 4차 산업혁명의 거대한 물결을 수용할 수 있는 새로운 조달시스템을 만들어 빅데이터, 클라우드, 블록체인 등 첨단기술을 접목하여 앞으로 70년을 사용할 수 있는 '최고의 조달플랫폼'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