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 지나고 '기온 뚝'… 충북 최저 -13도
대한 지나고 '기온 뚝'… 충북 최저 -13도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1.20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는 '보통'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겨울 중 가장 춥다는 대한(大寒)이 지나면서 강추위가 찾아 올 것으로 보인다.

청주기상지청에 따르면 21일 충북 일 최저기온은 제천 -13도, 충주·음성·단양·보은 -10도, 증평·진천·영동 -9도, 옥천 -8도, 청주 -6도까지 떨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전날보다 5~10도 가량 떨어진 수치다.

겨울 한파가 찾아오면서 주말까지 기승을 부렸던 미세먼지는 잠시 주춤할 것으로 예상된다.

충북보건환경연구원은 대기확산이 원활해지면서 충청권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 단계를 유지할 것으로 분석했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반짝 추위가 지나면 기온이 서서히 올라 평년수준을 회복할 것으로 보이며 고기압의 영향으로 주중에는 맑은 날씨가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