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청·장년층 틀니 지원 지속 추진
충주시, 청·장년층 틀니 지원 지속 추진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1.21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가 2017년부터 진행한 청·장년층 틀니 지원사업을 올해도 계속 추진한다.

틀니 지원은 의료급여수급권자 중 만 65세 이상 수급자에게만 지원돼 65세 미만 수급자는 본인 부담 가중으로 사실상 틀니를 포기해 생활에 불편을 겪는 경우가 있었다.

이에 시는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2017년 9월부터 자체 예산을 확보, 청·장년층 틀니 지원사업을 진행해왔다.

시에 따르면 지금까지 77명에게 1억2천400만 원을 지원했으며 올해도 1억 원의 예산을 확보해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지원신청은 연중 가능하며,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1인당 최대 2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틀니 지원을 희망하는 대상자는 의료급여기관에서 진단을 받은 후 등록신청서를 발급받아 거주지 읍·면·동에 제출하고 지원 결정 통보를 받은 후 틀니 시술을 받으면 된다.

단, 도중에 수급자 자격을 잃거나 다른 시·군으로 이사를 가는 경우에는 지원받을 수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