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설 명절 대비 다중이용시설 집중 안전점검 착수
청주시, 설 명절 대비 다중이용시설 집중 안전점검 착수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01.21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중이용시설 43곳 등 민·관 합동 점검
청주시는 21일부터 25일까지 전문분야 공무원과 승강기·소방·전기·가스 등 분야별 민간전문가 합동으로 점검반을 꾸려 전통시장, 대형판매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4곳에 대해 표본점검을 실시한다.
청주시는 21일부터 25일까지 전문분야 공무원과 승강기·소방·전기·가스 등 분야별 민간전문가 합동으로 점검반을 꾸려 전통시장, 대형판매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4곳에 대해 표본점검을 실시한다.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청주시가 설 명절을 앞두고 유동인구 증가가 예상되는 다중이용시설의 각종 재난사고 발생 요소를 사전에 제거하는 등 안전한 명절 분위기 조성에 나섰다.

시는 21일부터 25일까지 전문분야 공무원과 승강기·소방·전기·가스 등 분야별 민간전문가 합동으로 점검반을 꾸려 전통시장, 대형판매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4곳에 대해 표본점검을 실시한다.

또 이 기간 동안 자체계획에 따라 터미널, 영화관, 공연시설, 숙박시설 등 총 43곳의 안전실태를 점검한다. 중점 점검 내용은 재난 취약요인의 안정성 여부 및 방화관리 실태, 긴급대피시설(통로)의 확보 및 비상연락망 구축 여부, 시설물 유지관리 및 안전관리기준 준수, 시설분야별 취약요인의 안정성 및 안전기준 준수 여부 등이다.

전용운 청주시 안전정책과장은 "설 명절 대비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사전 각종 위험요인 제거와 신속한 안전조치 등으로 안전한 명절 분위기를 조성하고 시민이 안심하고 편안하게 살 수 있는 안전한 청주를 구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