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성영화제' 오는 24일 개최
'2019 대성영화제' 오는 24일 개최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9.01.22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공간 '대성비디오'서 독립영화제
/ 충북문화재단 제공
/ 충북문화재단 제공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재)충북문화재단(대표이사 김승환)이 오는 24일 '2019 대성영화제'를 개최한다.

이번 영화제는 청주의 유일한 독립영화 상영관인 '대성비디오'(상당구 대성로 122번길 17-2)에서 진행된다. 상영작은 전체 무료 관람으로 볼 수 있으며 온라인 공식페이지(SNS)내 사전예매 링크 및 현장방문을 통해 관심이 있는 충북도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상영프로그램은 '공감, 동심(童心', ''낮' 익은 영화', '사랑의 관한 3가지 색깔' 등 총 5개의 섹션으로 구성된다.

주요 상영작품으로는 국내 독립영화제 수상작품인 김초희 감독의 '산나물처녀', 홍기원 감독의 '타이레놀'을 비롯해 이민경(청주대) 감독의 '하정우랑 영화찍기', 지역 영화콘텐츠 제작자 타르트 필름 권아영(충북대) 감독의 '추잡스러워' 등 충북 지역을 기반으로 하는 영화제작자들의 작품이 상영될 예정이다.

이번 영화제에서는 영상·영화콘텐츠 제작자들을 위한 네트워킹 파티가 진행된다. 지역 기반의 영상·영화 콘텐츠 제작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콘텐츠 기획과 운영에 대한 부분을 나누는 자리로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충북문화재단 관계자는 "최근 청주시는 영화나 드라마 촬영지로서도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며 "작은 공간이지만 이 곳에서 영화라는 콘텐츠로서 제작자와 향유자가 서로 소통할 수 있는 자리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대성비디오'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추진하는 '2018 콘텐츠누림터 조성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된 공간으로, 영상·영화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복합비디어 공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