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서구 관저중 삼거리 일대, 감성 힐링공간으로 단장
대전시, 서구 관저중 삼거리 일대, 감성 힐링공간으로 단장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1.23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1억 원을 투입, 서구 관저중 삼거리 일대를 감성적인 힐링공간으로 단장한다. / 대전시
대전시는 1억 원을 투입, 서구 관저중 삼거리 일대를 감성적인 힐링공간으로 단장한다. / 대전시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대전시 서구 관저중 삼거리 일대가 감성적인 힐링공간으로 단장된다.

시는 오는 8월까지 관저중 삼거리에서 관저초교까지 200m 구간에 총 1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공공디자인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공공디자인위원회 심의와 전문가 자문을 통해 이 일대에 주변경관과 어우러지는 디자인을 확정한 뒤 쾌적하고 안전한 통학로를 조성할 계획이다.

사업 구간 내 담장 벽면에는 오브제 등 부조형식의 조형물이 설치될 예정이다. 통학로 부분에는 '옐로카펫 제작 및 설치 가이드라인'에 따라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과 보행안전을 위해 옐로카펫이 설치될 예정이다.

또 2019년 시민제안 공모사업으로 추진되는 이 사업은 옐로카펫 설치 등에 학생들을 참여시켜 자긍심을 고취시키는 등 도시경관 창출할 예정이다.

시 정무호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그동안 평촌동 청자·태양마을길 담장 미관개선 사업과 대청호 로하스공원길 공공디자인 사업을 추진해 왔다"며 "관저중 삼거리에 디자인을 입히고 학교 담장에 생기를 불어넣어 시민들에게 친근감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