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전국 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 개최지로 최종 확정
충주시 '전국 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 개최지로 최종 확정
  • 서병철 기자
  • 승인 2019.01.29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2일부터 충주종합운동장에서 열려
전국 중·고·대학·일반부 1천500여명 참가
육상 공인 1종 국제 규격을 갖춘 충주종합운동장/충주시 제공
육상 공인 1종 국제 규격을 갖춘 충주종합운동장/충주시 제공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제48회 전국 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 겸 2019 대한체육회장배 전국 마스터즈육상경기대회' 개최지가 충주시로 최종 확정됐다.

29일 충주시는 본 대회가 오는 5월 2∼6일까지 닷새동안 육상 공인 1종 국제 규격을 인증받은 충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대한육상연맹(회장 배호원)이 주최하고, 충북육상연맹(회장 신동삼)이 주관하는 이 대회를 유치하기 위해 충주시와 충주시 육상연맹(회장 김정우)은 총력을 쏟았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 중·고·대학·일반부 선수 1천5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166개 종목에서 서로의 기량을 겨룬다.

충주시 호암동에 자리한 충주종합운동장은 1만5천석 규모의 주경기장 및 보조경기장을 비롯해 1천400대를 주차 할 수 있는 넓은 주차장을 갖추고 있다.

도내에서 유일하게 육상 공인 1종 국제 규격을 갖춘 종합운동장에서는 오는 4월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을 시작으로 다양한 체육대회가 열린다.

8월에는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대회' 10월 '아시아조정선수권대회'가 예정돼 명실공히 스포츠 도시로서의 명성을 확고히 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국제적인 면모를 갖추고 있는 종합운동장을 적극 활용해 육상발전의 저변 확대에 기여할 방침"이라며 "전국 육상선수들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에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성원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