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보건소, 찾아가는 기억 지키미 서비스 제공
증평군보건소, 찾아가는 기억 지키미 서비스 제공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2.11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증평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와 삼보사회복지관은 인지 능력이 떨어지는 혼자 사는 노인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기억 지키미 서비스를 운영한다.

복지관 소속 생활관리사 25명이 직접 가정을 방문해 주 1회 20분씩 치매 예방 체조 등 뇌 건강 인지 재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보건소는 치매 치료비 지원사업, 가족 지원사업, 9988 인지재활 프로그램, 조호물품 제공 등 통합 서비스를 제공해 치매 환자와 가족의 고통을 덜어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