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대전시장, '시민주권시대 행정 패러다임 변화' 강조
허태정 대전시장, '시민주권시대 행정 패러다임 변화' 강조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2.12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2일 오전 시청에서 열린 '직원과의 공감토크'에서 공직문화 변화와 주요 시정에 대해 토론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2일 오전 시청에서 열린 '직원과의 공감토크'에서 공직문화 변화와 주요 시정에 대해 토론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12일 오전 시청에서 열린 '직원과의 공감토크'에서 공직문화 변화와 주요 시정에 대해 토론했다.

이날 허 시장은 사회개방성 변화와 시민주권시대를 맞아 시 조직문화도 변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 시장은 "시 업무와 연관된 사회갈등 요소는 대부분 복합 원인이 있고, 시정 거대담론은 몇 개 실·국이 결합돼야 완성도를 높일 수 있는 시대"라며 "때문에 우리는 부서 폐쇄성을 극복하고 칸막이를 낮춰야 한다"고 설명했다.

또 허 시장은 "시민이 자기의사를 적극 표현하는 시민주권시대에 시민참여 일상화는 행정패러다임 변화의 필수 요소"라며 "관료주의에서는 불편하고 비효율적인 것으로 느껴도 이는 거부할 수 없는 시대방향"이라고 역설했다.

그는 조직문화에 대해 "익숙하지 않아도 인내를 갖고 시민과 대화하는 문화를 확산시켜야 한다"며 "시민주권시대는 시민의 힘만 강조하는 게 아니라 시정이 시민과 함께 하자는 것"이라고 당부했다.

이 밖에 이날 허 시장은 도시철도 2호선 건설, 대전방문의 해 등 주요 시정과 여가시간 활용 등 다양한 현장 질문에 대해 허심탄회 대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