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구제역 '일제소독'으로 차단 총력
충남도, 구제역 '일제소독'으로 차단 총력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2.12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충남도는 13일 구제역 유입 차단을 위해 민·관·군 합동으로 모든 가용 장비와 인력을 총동원해 '일제 소독의 날'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현재 구제역은 1월 31일 마지막으로 발생한 후 현재까지 추가적인 발생은 없으나 14일간의 잠복기와 일제접종 완료를 고려할 때 향후 일주간 차단방역이 구제역 발생근절의 최대 고비라고 판단되는 상황이다.

이에 도와 일선 지자체, 군, 농·축협 공동방제단, 축산농가, 생산자협회 등 2만 6천여명은 모든 장비와 인력을 총동원해 일제 소독을 실시한다.

이번 일제소독에는 소독차, 군제독차량, 드론 등 2만 5천여대의 장비 등을 동원, 구제역 유입 및 위험요인을 차단한다.

박병희 도 농림축산국장은 "이번 일제소독은 민·관·군이 가용 장비를 총동원해 집중 소독을 실시하는 것"이라며 "농가, 행정, 관련단체·기관이 다 함께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