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석대, 5년간 괌ㆍ사이판 해외취업만 100여 명
백석대, 5년간 괌ㆍ사이판 해외취업만 100여 명
  • 송문용 기자
  • 승인 2019.02.14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서 열린 특별한 졸업식
졸업생들이 괌 쉐라톤 라구나 호텔에서 졸업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백석대 제공
졸업생들이 괌 쉐라톤 라구나 호텔에서 졸업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백석대 제공

[중부매일 송문용 기자] 백석대학교(총장 장종현)는 14일 오전 11시(현지시간), 미국 괌 쉐라톤 라구나 호텔에서 해외취업으로 졸업식에 참석하지 못하는 졸업생 26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졸업식'을 개최했다. 올해로 4년째다.

현재 해외취업한 성공한 이들은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지원하는 K-Move스쿨, 청해진사업(청년해외진출)을 수료한 재원들로 이뤄져 있다.

이날 행사에는 졸업생 외에도 현지에서 일하고 있는 선배들과 백석대 장택현 대학혁신위원장, 정정미 학사부총장, 켄 마이크로네시아 미쯔오 사토 사장, 괌 관광청 이사회 밀튼 모리나가 회장, 외교부 괌 하갓냐 임희순 출장소장을 비롯한 호텔 총지배인 등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해 졸업생들의 새로운 시작을 축하했다.

졸업식에서 졸업생 대표로 인사말을 전한 호텔경영학전공 하수연 씨(24·여)는 "4년간 대학에서 배운 지식을 응용해 괌에서 즐겁게 일하고 있다"며 "남들과는 조금 다르게 사회로 첫 발을 내딛었다. 사회에서 특별한 존재가 되도록 감사한 마음과 성실함을 잃지 않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축사를 전한 켄 마이크로네시아 미쯔오 사토 사장(Mitsuo Sato)과 밀튼모리나가 괌 관광청 이사회장(Milton Morinaga)은 "백석대에서 훌륭한 학생들을 보내준 덕분에 괌 관광객들의 여행 만족도도 날로 높아지고 있다"며 "오늘 졸업하는 여러분도 선배들처럼 훌륭한 호텔리어가 되리라 믿고 응원한다"고 말했다.

백석대 장택현 대학혁신위원장은 "여러분은 호텔리어이지만 한 사람 한 사람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외교관"이라며 "출발점에 선 여러분이 열정을 가지고 더욱 노력한다면 여러분의 인생은 찬란하게 빛날 것"이라고 응원했다.

한편 백석대는 이날 오후 괌 한인회관에서 괌 한인회(회장 박재문)와 MOU를 체결하고 매년 증가하고 있는 백석대 졸업생의 현지적응, 안전사고 대응 등에서 도움을 받기로 했으며, 대학은 추후 괌 한인회에서 주관하는 각종 봉사, 한국문화 캠페인 등에 동참할 예정이다.

백석대는 스포츠과학부 레슬링팀 전지훈련 지원, 자원봉사(스포츠 재능기부) 등으로 괌 한인회와 앞서 교류를 진행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