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군간호사관 예비생도 대전현충원 참배
국군간호사관 예비생도 대전현충원 참배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2.17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군간호사관학교 예비생도(90명)들은 15일 대전현충원을 방문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참배했다. / 대전현충원
국군간호사관학교 예비생도(90명)들은 15일 대전현충원을 방문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참배했다. / 대전현충원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국군간호사관학교 예비생도(90명)들은 15일 대전현충원을 방문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참배했다.

이날 현충탑을 참배하고 현충관에서 나라사랑 영화 및 보훈미래관을 관람했다.

예비생도들은 지난 1월 21일 제63기 기초군사훈련 입소식을 거행했다. 오는 21일 정식 사관생도로 첫발을 내딛게 된다. 매년 예비생도들은 대전현충원을 방문해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 있다.

권율정 원장은 "지난 2008년 2월 양평 용문산에서 국군수도병원으로 응급환자를 후송하고 귀대 중 순직한 국군간호사관학교 43기 선효선 소령의 정신을 이어 받아 사랑의 실천, 조국의 등불이 되어주기를 기원한다"면서 "초심을 잊지 않는 대한민국 장교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