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사과빵, 고속도로 휴게소서 인기
충주사과빵, 고속도로 휴게소서 인기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2.18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농업기술센터가 개발한 '충주사과빵'이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인기를 끌며 농가소득증대는 물론 충주시 대표 관광상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충주시농업기술센터와 농업회사법인 ㈜페트라가 공동 개발해 상품화한 충주사과빵은 공동 상표출원을 마치고 지난 2016년 8월부터 본격적인 판로에 나섰다.

지난해 11월 충주휴게소(중부내륙고속도로 창원방향)에 1호 매장 입점에 이어 전남 주암휴게소(호남고속도로 순천방향)에 2호 매장을 오픈한 충주사과빵은 지난 설명절 연휴기간 동안 2천만 원의 판매성과를 올렸다.

사과빵은 충주 특산물인 사과와 쌀가루를 이용해 한입에 먹기 좋게 만들어 휴게소를 찾는 이용객의 간단한 먹거리로 인기를 끌고 있다.

수안보상록호텔과 수안보 서울시공무원연수원, 수안보휴게소 등 충주지역 3곳의 카페에서도 상시 판매되고 있다.

시는 앞으로도 전국 고속도로휴게소 등을 대상으로 입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